아 너무 무리였나;;

이번에 아이디어가 하나 있어서 짬짬히 어플리케이션을 하나 만들려고

과감히 맥에 작업환경을 셋팅했습니다.

Flex Builder 3 + Flash 개발환경.

아 오바질이었는지 작업하는게 아직 손에 익지 않아서

다시 Xnote로 돌아와서 작업하고 있습니다. ㅋㅋ

그 이유와 나름 해결방안을 정리해보겠습니다.



 - Mac 의 폰트 가독성은 그야말로 빵점.

윈도우의 기본 폰트인, 굴림, 돋움, 저에게는 축복과도 같은 맑은 고딕...

애플에서는 모두 황이었습니다 -_-+

가독성 쉣이고 뿌옇게 보이고 괜히 볼드로 보이는가 하면

시스템폰트로 했다가 롤백했는데도

시계랑 배터리 잔량 표시 텍스트들이 주저 앉아버렸네요 -_-;;

더 쉣인건 플렉스나 플래시처럼 다른 소프트웨어에서

맑은 고딕을 사용할라치면...

붓글씨처럼 번져보입니다 -0-;;

자간도 메롱이고

터미널이나 시스템관리자에게는 좋을지 몰라도

저처럼 제가 가진 재주를 극대화하는것을 중요시 하는 개발자에게는

가시방석입니다.

폰트에 대한 해답은... 없습니다.

그나마 기본 폰트인 애플고딕으로 하는게 제일 무난합니다.

되도록이면 맥에서 다른 폰트 쓰시려고 노력안하시는게 좋다고 생각합니다.



 - 단축키... 이건 할 말 없다.

우선 가장 크리티컬한 부분은 한/영 전환.

이건 누가 옳다 그르다 할 순 없지만

전용키가 있는 윈도우에 비해서 Command + Space 로 전환해야하는 맥에서는

말 그대로 한/영 전환은 손에 익기까지 너무 오래 걸릴듯하네요.



그리고 Home/End 키가 역할이 다릅니다.

맥에서의 Home 키는 문서의 가장 처음으로 돌아갑디다;;; 윈도우의 Ctrl + PgUp 처럼.

End 역시 문장의 끝이 아닌 문서의 끝으로 갑니다.

Command + → 로 하면 된다는데

난 그것도 모르고 Command + 방향키를 Spaces 이동으로 해놓고 이틀동안 손에 익혀버려서

그나마도 맨땅에 헤딩한 꼴이 되버렸습니다...

대부분 윈도우에서 Ctrl 키의 역할을 맥에서는 Command 가 합니다.

앞으로 맥 사용하실 분들은 알아두시면 좋을 듯 합니다.



 - Eclipse 에서의 *.app 파일을 실행파일로 인식하지 못하는 문제.

Eclipse 의 External Tools 로 run 을 실행하려면

실행파일을 지정해줘야하는데 맥에서의 실행파일인 *.app 파일을

인식하지 못합니다.

내가 잘못한건지 이클립스의 버그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구글로 검색한 결과 나말고 다른 사람들도 이 문제로 고생하고 있는것 같았습니다.



 - 파일 경로 복사하기. OTL

윈도우에서는 탐색기에 주소창이 있어서

그부분에서 경로를 문자열로 복사할 수가 있죠.

그런데 맥에서 탐색기 역할을 하는 Finder 에서는 그런 경로를 복사할 수 있는 UI가 없습니다.

ㅇ_ㅇ?

파일의 정보보기를 하면 경로가 나오지만 긁을 수가 없습니다... OTL (보여주지나 말지 -_ㅜ)

영진이가 도와주겠다며 이것저것 해보긴 했지만 작업파일을 날릴뻔하고 포기 -_-;;



객관적으로는 이런 문제를 다 앉더라도

맥은 너무 훌륭한 OS 임에는 틀림없지만

나를 밥 먹여주는 연장으로 익히려면 욕심을 버리고 천천히 맥을 익혀야할 것 같습니다.

욕심이 너무 앞섰나...

휴우....

거의 코딩의 95%를 단축키로 활용하는 나에게...

단축키가 완전히 다른 OS에서 작업하는 것은....

















지옥이었습니다. -_-a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Favicon of http://syous.com syous 2008.11.12 15:11 신고

    파일을 터미널로 드래그 하면 경로가 나옵니다. ;-)

    또는 이러한 프로그램을 써보시는 것도 좋겠네요.
    http://www.versiontracker.com/dyn/moreinfo/macosx/16167

    • Favicon of http://wooyaggo.tistory.com 우야꼬  2008.11.12 18:20 신고

      와우!! 그렇군요!!

      근데 한글이 깨지네요 -_ㅜ;;

      알려주신 어플 써봐야겠어요 ㅋ 감사합니다~

  2. Favicon of http://www.jinustudio.com/blog jin_u 2008.11.13 20:55 신고

    익숙해지면 쓸만한거 같던데... 역시 새로운거에 길들여지기란 참으로 힘든거 같다.
    일반 키보드에서 노트북 키보드가 익숙해 지기까지 한달 소요되었다는 ㅡㅡ;;;

  3. Favicon of http://exign.tistory.com 홍! 2008.11.17 15:57 신고

    워.. 저랑 거의 비슷한 경험을 하셨네요. ㅋㅋ

    그런데 어느정도 지나면 Shift + 스페이스가 더 편해지더군요.. 키를 눌러도 한/영이 바뀌지 않는 IME관련 오류를 경험하는 일이 없어서 더 그런지도 모르겠어요.

  4. Favicon of http://code2.tistory.com code2 2008.11.22 09:30 신고

    저도 맥으로 바꾼지 두달 정도 되가는데.. 이클립스 경우 폰트를 courier new 로 맞추고 한영 변환도 바람이라는 어플을 설치하시면 윈도우처럼 한영키로 전환이 가능합니다.
    하지만 좀 쓰시다 보면 시프트+스페이스가 편해집니다. ㅎㅎ
    그리고 퀵실버 및 킬링소프트웨어들 좀 사용해보시면 오히려 윈도우가 불편해진다능...

    • Favicon of http://wooyaggo.tistory.com 우야꼬  2008.11.24 22:56 신고

      저도 살살 단축키가 꼬이고 있습니다. ㅋㅋㅋ
      맥에 익숙해져가고 있다는 뜻이겠지요~

  5. Favicon of http://code2.tistory.com code2 2008.11.22 09:33 신고

    그리고 파일경로가 왜 필요한지는 모르겠으나 .. 퀵실버를 사용하지면 폴더명만 입력하면 알아서 그 폴더로 파일을 이동하거나 폴더를 연다던지 하는 작업이 가능합니다...

    맥용 키맵핑 프로그램도 있으니 검색해보세요

    • Favicon of http://wooyaggo.tistory.com 우야꼬  2008.11.24 22:56 신고

      찾았습니다^^
      이클립스에서 External Tool 을 사용하기 위해서
      파일경로가 필요했던건데 알아냈습니다^^
      터미널로 드랍하거나 플러그인도 있더군요

  6. Favicon of http://www.action-scripter.com 땡굴이 2008.11.26 23:42 신고

    처음이 문제죠. 인내의 시간. ^^;
    미친듯이 번져보이는 텍스트를 조만간 더 사랑하게 될 겁니다.

  7. riskydice 2009.03.04 10:24 신고

    저도 몇일전에 맥북구매해서 이제 플렉스깔고.. 적응하려고 고생중인 유저입니다.
    뭔가 굉장히 좋은아이템을 얻게된 1렙유저같은 느낌이랄까..ㅠㅠ

    폰트문제말인데요, 네이버 폰트는 어떤가요?

    • Favicon of http://wooyaggo.tistory.com 우야꼬  2009.03.04 10:49 신고

      맑은 고딕이후로 완전 피봐서
      네이버폰트를 시도는 안해봤는데
      개인적인 결론은 기본 폰트가 최고다 였습니다. -_-)b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