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부


2부



저는 Flash에 관련된거 말고는 워낙 까막눈이어서

주식이나 펀드도 안하는 저지만

최진기 강사의 경제학을 듣고나서 뉴스를 보면

약간 어림풋이나마 앞뒤를 생각하게 되더군요.

한동안 안올라와서 좀 아쉬웠는데

정말 유익한 내용으로 올라왔네요.



영상만 올리려다가 마지막 타이틀이었던

경기가 어려울 땐 자신에게 투자하라는 말이 정말 마음에 와닿더군요.

그러나 요즘 학생들이나 취업준비생들,

이미 취업을 했어도 불만으로 가득찬 사회 새내기들의 생각이나

통계들을 보고 있노라면

정말 답답합니다...

기업 선호도에서 삼성이나 LG같은 대기업이 머 단연 1, 2위더군요.

물론 좋습니다. 제대로된 회사고 눈 돌아가는 복지와

보너스, 수당등의 근무여건은 정말 부럽습니다.

하지만 그 회사를 바라보는 구직자들의 이유는 한심하기 짝이 없습니다.

삼성에 들어가서 무엇을 하겠다는 이유는 하나도 없습니다.

그들은 그저 "삼성"에 들어가고 싶어할 뿐

삼성에 "어떤"부서에 들어가고 싶다는 대답은 보기 힘듭니다.



자신이 할 줄 아는건 뭔지

자기가 하고 싶어하는 일이 무엇인지는

생각해 본 적도 없고 중요하지도 않고 알지도 못하는거겠죠.

그저 최대한 하는 일에 비해서 돈 많이 받는

철저한 ROI 일 뿐이더군요.

ROI 는 다 알다시피 투자 대비 효과입니다.

남들보다 적게 일하거나 비슷하게 일해도

내 옆의 친구보다는 돈을 많이 받는 그런 직업.

그런식으로 본다는 이야기죠.



뭐 자기의 꿈이야 사기를 치건 특허를 내건 자기 몫이겠지만

면접관이 과연 그걸 모를까요?



제가 사회생활하면서 뼈저리게 느꼈던 부분중에 하나가

바로 "어른들의 눈"입니다.

어른은 그냥 딱 보면 압니다.

저 사람이 열정이 있는지

거짓말을 하고 있는지

책임을 회피하려고 자기합리화를 하는건지

어른을 속일 수가 없더군요.

근데 하물며 면접관은 어떨까요? 대번에 알죠.

그런 면접관들이 과연 저런 신입들을 뽑을까요?

택도 없죠.

나 같아도 안뽑을거니까요.

뽑더라도 그저 노동력이 필요해서 뽑을 뿐.

"사람"이 필요해서 뽑은거지 

절대로 "너"가 필요해서 뽑은 건 아니라는 거죠.

참 안타깝습니다.

제 주위에는 열정적인 사람이 많아서 항상 자극이 되고

저도 자극을 주려고 많이 노력하는데

열심히 고생해서 내가 만든 걸로 많은 사람들이 기뻐하는 그 카타르시스도 모르면서

"맨날 야근만하고 개 같이 고생만하는 프로그래머"라는 인식을 가지고 기피하는

어린 친구들을 보면 안타깝기 짝이 없습니다.

그저 돈만 많이 벌려고...

가능하면 일안하고 놀고 먹으려고...

그저 지금보다 못해지지만 않으려고...

그저 내 친구보다만 돈 많이 벌려고...



우리 어머니 아버지 시대에는

20대가 나라를 바꾸었습니다.

물론 아직도 친일파가 나라를 쥐고 있긴 하지만

지금 이나라의 교육정책이나

기업, 정부의 작태들을 보면

이 나라에 과연 희망이 있기는 한 걸까?

과연 이 나라에서 미래의 내 아이가 과연 열정적인 사회인이 될 수 있을까?



제발 사회 초년생들이 열정을 가지고

부딪히고 미친듯이 집중하는 그런 자세를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안타깝지만 지금의 10대는 아예 그런 희망도 없죠.

지금의 교육, 입시환경이나 경쟁구조에서는 

사회를 이끌어 나갈 천재들은 나오지 않을테니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아르모르 2008.11.04 01:00 신고

    정말 공감이 가면서도 안타까운 마음이 드는 글이네요...정말 요즘 열정이란걸 잘 모르는 젊은이들이 많긴한거 같애요.. 그래두 많은 열정을가지고 오늘도 열심히 일하시는 분들이 있기에 아직은 희망이 있다고 믿고 싶네요 ㅎㅎㅎ;;;

    돈이 아닌 꿈을쫓는 사람들이 많아지길~~...

    그래도 야근은 힘드네요 ㅜㅜ ㅋ

    • Favicon of http://wooyaggo.tistory.com 우야꼬  2008.11.04 02:37 신고

      항상 겸손하게 꾸준히 공부하는 분들
      딴동네형이나 투더리형 같은 사람들보면
      언제나 자극이 되는거 같아요.

      그래도 야근은 힘들죠... -_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