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애플의 스티브 잡스가 Flash Player를 지저분하다는 표현을 했다고하고

며칠 전 기사에서는 어도비는 게으르다 라는 맹비난을 했습니다.

Flash Player의 대한으로 HTML5를 거론하고 있는데

이에 대한 생각을 한번 늘어놔보겠습니다.



1. 애플은 왜 Flash Player를 탑재하지 않을까?

"Apple does not support Flash because it's so buggy(느리다, 굼뜨다)" 라는 표현을 했습니다.

이말은 사실이 아닙니다.



이미 어도비는 OpenScreen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수 많은 파트너사들과 Device에 Flash Player를 탑재하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 결과는 이미 Google Android(HTC Hero에 탑재된 Flash Player영상), RIM's Blackberry, Nokia, Palm pre등 이미 탑재가 되어 잘 돌아가고 있습니다.

그런데 하드웨어적으로 월등하거나 비슷한 iPhone과 iPad가 Flash Player가 쾌적하게 돌아가지 못해서 탑재하지 않는다는 것은 상식적으로 이해가지 않습니다.

타당한 이유가 이유가 아닙니다.



2. 앱스토어를 위한 방어책?

Flash Player가 지원될 경우 앱스토어의 생태계가 위협받을 수 있습니다.

간단한 퍼즐게임이나 단순게임들은 앱스토어를 통하지 않고

웹으로 제공될 수 있기 때문이죠.

이는 iPhone과 iPad가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서 앱스토어의 뒷받침이 매우 중요한데

앱스토어의 균형이 깨져버리기 때문입니다.

개발자의 입장에서 먼저 생각해보면 웹게임의 대부분은 Flash로 개발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 개발사들이 앱스토어용으로 컨버팅을 하기 위해서 많은 비용을 노력과 비용을 지출하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만약에 Flash Player가 사파리에서 돌아가게 된다면 이 개발사들은 어떻게 행동할까요?

아마 아무 고민없이 아이폰용 게임사이트를 오픈하고 기존 서비스들을 아이폰용으로 수정해서 잔뜩 올려버릴 것입니다.

기존의 게임들을 Object-C기반으로 바꾸는것 보다 Flash Player 10.1 버전으로 바꾸는게 더 수월하다는 것은 굳이 언급하지 않아도 되겠죠.

그리고 수많은 컨텐츠들이 앱스토어를 통하지 않을 것은 뻔합니다.

이는 꼭 Flash Player 뿐만이 아니라 Java만 지원되도 가능한 시나리오 입니다.

앱스토어가 통제력을 잃게 된다면 iPhone과 iPad는 하드웨어로써의 제어권만 가져가게되고

소프트웨어에 대한 제어권을 잃어버리게 되는 것이지요.

이게 Apple이 가장 두려워하는 부분입니다.



3. HTML5가 Flash Player를 대체할 것이다.

HTML5는 갑자기 등장한 이 시대의 영웅이 아닙니다.

이미 2008년부터 HTML5는 탑재되기 시작했고 많은 웹페이지들이 이미 HTML5로 만들어진 사이트들이 많이 있습니다.

그러나 HTML5가 각광받는 이유는 "표준"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표준이라는 이유로 Flash Player시장을 대체할 거란 생각은 전혀 가능성 없습니다.

Flash Player는 기능이 막강하거나 퍼포먼스가 좋아서 대세가 된것이 아닙니다.

생각하고 있는 아이디어가 결과물로 가장 빨리 나올 수 있는 개발환경이기 때문입니다.

play()라는 명령어만으로 애니메이션을 조절할 수 있고

getURL()이라는 명령어만으로 링크를 줄 수 있으며

onClick()이라는 명령어만으로 인터렉션을 줄 수 있습니다.

linTo( x, y )만으로 선을 그릴 수 있으며

enterFrame 만으로 모션을 줄 수 있습니다.

이러한 개발의 추상화와 단순함이 Flash 시장을 키울 수 있었던 힘입니다.

얼마전에는 HTML5로 만든 그림판까지 나오며 애플의 HTML5 지원을 뒷받침 해주고 있습니다.

웹개발과 Flash개발을 둘다 아시는 분들께 한가지 질문을 던져보죠.

여러분의 회사에서 그림판을 만들어서 제공해야된다면 HTML5로 만드시겠습니까? 플래시로 만드시겠습니까?

HTML5로 만들겠다는 분들은 아마 이런 조건을 달고 있으실 겁니다.

플래시가 지원되지 않는 곳에서도 제공해야되기 때문에...라고

바로 그 이유가 Adobe가 Flash Player를 탑재하려고 하는 이유입니다.

애플이 HTML5가 있기 때문에 Flash Player를 지원하지 않는다고 하는 이유는

위에서 언급한 앱스토어의 제어권을 위한 "타당한 핑계"이기 때문입니다.

HTML5는 Flash Player의 대체 환경이 될 수 없습니다.



4. 앞으로 어떻게 될까?

이 부분이 제일 안타까운 부분입니다.

이미 애플과 어도비는 감정싸움을 하기 시작했고 언론까지 동원해서 편가르기가 시작됐다는 것이죠.

이미 물건너갔다고 할까요?

제가 물건너갔다고 말하는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만약 애플이 Flash Player를 탑재할 가능성이 있다고 한다면

지금쯤은 어도비와 애플이 기술적 협의를 한창 하고 있어야 정상입니다.

그런데 어도비의 Mike Chambers(Adobe Flash Flatform Product Manager), Kevin Lynch(Adobe CTO), Lee Brimelow(Flash Flatform Evangelist) 같은 내부 관계자들도 같이 투덜거리고 있습니다.

만약 조금이라도 애플이 탑재할 가능성을 내비쳤다면

어도비 임직원들은 지금쯤 열심히 기술적 협의를 하고 있어야 할테죠.

그런데 이렇게 서로 으르렁거리고 있는거 보면...

당분간은 택도 없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5. 대안은 없을까?

다행히도 애플의 이러한 독주를 막을 방법은 몇가지 생각해볼 수 있습니다.



이미 구글에서도 타블렛을 만들겠다고 발표했고

Notion Ink Pixel Qi screen integration


Notion이라는 회사에서도 이미 멀티태스킹이 가능하고 Flash Player도 탑재된 타블렛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물론 애플의 그 간지에는 못 미치지만 분명 기술적으로 애플의 폐쇄성을 상쇄시키는 것은 사실입니다.

특히 Notion의 정보를 알려줬던 한 네티즌은 이렇게 표현했습니다.

...Multitasking, Flash Player... what else you want?

아마 저 물음표 뒤에는 "애플 대신에"라는 말이 생략된게 아닌가 짐작되네요 ㅎㅎ

이런 경쟁사들의 압박이 결국은 애플의 쇄국정책을 어느정도 열어주지 않을까 예상합니다.

어떤 포스팅에서 "Apple doesn't believe in Social Networking"이라는 문구를 본 적이 있는데

현재 대세는 어찌됐던 SNS를 중심으로 하는 파급력과 유대관계임을 고려한다면

애플이 고집만 부리다가 경쟁업체에게 자리를 내주게 되는 모양세도 전혀 가능성이 없진 않습니다.

최근 골드만삭스가 아이패드의 올 한해 판매량을 6백만대가 될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아마존의 킨들이 2009년까지 150만대를 판매한것에 비교하면 엄청난 판매량인 셈이죠

하지만 구글의 오늘 발표와 다른 경쟁업체들이 뛰어들었을 경우

판도가 어떻게 될지는 모르겠습니다

애플이 Flash Player를 탑재하지 않는 한 경쟁사들에게는 적어도 쉽고 강력한 무기를 가지게 된 셈이니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1. Favicon of http://flaria.com synchrong 2010.02.03 22:30 신고

    "잡스가 죽기전까진 절대 FP 탑재 불가능."에 200만빵.(200+10,000원 어치의 빵 내기)

  2. 지나가다 2010.02.04 03:02 신고

    위에 찬익님 말씀에 공감하며... 앱스토어 운영에 해가되기 때문에 넣지 않는것이 아마 가장 큰 이유겠지만, 1번 이유도 맥유저들에겐 수긍이 가는 부분입니다. 개인적으로도 맥에서 사파리나, 크롬등 브라우저에 항상 설치하는 플러그인이 클릭투플래시등의 flash blocker입니다. (요샌 아예 윈도우PC에도 설치해 쓰고 있구요)

    그리고 구글 태블릿이 플래시를 지원하더라도 그것은 애플과의 경쟁을 염두에둔 전략적 차원에서의 지원이지 궁극적으로는 구글 역시 HTML5쪽으로 강하게 드라이브할겁니다. 구글입장에서는 플래시나 실버라잇등의 바이너리 블랙박스가 웹에 도배되는 것은 자신들의 검색/광고 사업에 하등 도움이 안되기 때문이죠.

    한가지 흥미로운것은 아이폰 때와는 분위기가 많이 다르다는 겁니다. 국내는 모르겠지만 게임등 플래시 특화된 부분을 제외하고 네비게이션이나 단순한 광고등에서는 플래시가 많이 사라지지 않을까 싶습니다.

    • Favicon of http://wooyaggo.tistory.com 우야꼬  2010.02.15 21:23 신고

      이번에 안드로이드에 탑재되는 FP의 향방이 많은 궁금증들을 해결해주는 단초가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저 역시도 안드로이드를 준비하고 있지만
      그저 사용자로써 궁금한 점이 더 크거든요 ㅋ

  3. Favicon of http://blog.chanik.com 찬익 2010.02.04 08:33 신고

    음.. 2~5는 예측에 관련한 내용이니, 답글로 이견을 다는 것이 큰 의미는 없을 것 같고..
    1에서 이야기한 성능/안정성(잡스가 말한 buggy는 단지 성능에 대한 이야기는 아닌 것 같습니다)에 대한 생각을 살짝 적어 보겠습니다.

    일단, iPhone/iPad가 하드웨어적으로는 뛰어날지 몰라도.. Mac OS 기반에서 Flash Player의 성능은 심각한 수준이란 생각입니다. 기존에 쓰던 맥북 화이트는 결국 구입 2년 만에 CPU가 까맣게 타버렸고, 지금 사용하는 맥북 프로도 얼마나 버텨줄지 걱정... -_-; (구입 4주 만에 A/S 다녀오신..)

    아이폰이 막 발매된 당시에도, 애플 측에서 Flash Player의 성능과 안정성을 이유로 탑재 거부 의사를 밝혔지만, 2년이 지난 현재까지도 별다른 개선이 없다는 점은 한 번 쯤 짚고 넘어가야 할 내용인 것 같습니다. Windows에 비해 품질이 현저히 떨어지는 Mac용 FP. 물론, 그 때 당시 Mac의 시장 점유율을 생각하면, 당연한 결정이었다고 생각할 수도 있으나, 한 편으로는 Mac의 잠재력을 너무 낮게 평가한 결정이기도 했을 것입니다.

    또한 이 문제를 대하는 관점 역시, 어도비에서는 무엇보다도 탑재를 우선시하고 있어, 애플의 사상으로는 받아들이기 힘든 부분도 없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수익 모델에 대한 부분도 분명 주요 관점 중 하나이나, 현재는 이와 같은 애플의 지적에, 어도비도 딱히 할 말은 없는 상황인 것 같습니다. Omniture 인수에 쏟아 부은 2조원 중 5%만 Mac 용 FP 개선에 더 투자했더라도, Mac 유저들의 불만과, Apple의 '좋은 핑계 거리',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

    • Favicon of http://wooyaggo.tistory.com 우야꼬  2010.02.15 21:21 신고

      그렇군요.
      저도 맥북을 쓰긴 하지만 찬익님처럼 FP의 성능이 심각하다고 생각해본적이 없었네요.
      맥유저들의 아우성을 가까운데서 듣게되니까 새삼 다르게 느껴지네요.
      사실 저도 옴니츄어 인수는 좀 쌩뚱맞긴 했지만 분명 이번에 FP가 맥OS에서 빨라졌다고하니 10.1을 기다려봐야겠습니다^^

  4. 아르모르 2010.02.05 13:25 신고

    먼저 우야꼬님의 글 잘 읽었습니다...^^...짧은 소견...잡스의 발언과 아이패드의 등장으로 많은 플래시관련 글이 올라오고 있습니다... 잘은 모르겠지만 관계에서 비롯된 문제가 아닌가 생각이 드는군요...오픈스크린또한 이런 관계의 해결책이 아닐까... 플생사중 한 사람으로서 어도비와 여타 환경을 제공하는 측의 관계가 속히 긍정적인 방향으로 발전되길 바랄 뿐입니다. __)

  5. Favicon of http://drumcap.tistory.com 드럼캡 2010.02.12 18:21 신고

    저도 맥 유저의 입장으로 얼마전까지 위의 찬익님의 의견과 비슷했으나 현재 개발되어 있는 플래시 플래이어 10.1과 Webkit 최신버전 (사파리엔진)으로 테스트 소스들을 돌려본 결과 아주 우수한 퍼포먼스를 보여주었습니다. 특히 맥 OS의 코어 애니메이션이 동작하는 것을 비교분석하면 예술입니다. 따라서 어도비가 맥에서도 많은 기능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해당 글에 대한것을 트랙백 걸어놓겠습니다.

    • Favicon of http://wooyaggo.tistory.com 우야꼬  2010.02.15 21:24 신고

      네 저도 이번에 10.1에 많은 기대를 가지고 있어요.
      미국에서 직접 보고 온 입장이라
      기대도 준비도 많이 하고 있는데 어서 공식적으로 배포가 되었으면 합니다^^

+ Recent posts